바로 하나 더올리려니 쑥쓰럽네...

하지만 그냥 갈 수가 없어서..

유튜브에 'tears in heaven'듣고 올려요..유튜브는 아이디가 없어서..

 

진~~~짜 최고

옛날에 왜 그렇게 악보에만 매달렸나 싶었어요..

이렇게 멋진 음악이 나올수 있다니...

지금껏 들어본 다른 어떤 분들의 연주보다도 가장 감명깊었어요..

후~~

성하군 연주를보니 도저히 기타를 다시잡을 맘이 안드네요..

듣는것만으로도 이렇게나 즐겁다는걸..

따라해보고싶은 마음은 간절하지만, 제 손에서는 나올 수 없는 아름다움이란걸 알면서도

실망감보다는

이런음악을 귀에 담을 수 있다는게 더 기쁘네요..

 

멋진연주 계속 부탁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