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rbig.jpg

[Mydaily / Tae-Kyoung Moon]

The world famous rock band Mr. Big gave a love call to guitar prodigy Sungha Jung (13, CSIA) after seeing his play video ‘To be with you’.

 

Mr. Big who will have a concert in Oct. 24 & 25 at Olympic Gymnastic Gymnasium in Korea saw his video delivered by an agent in Korea and will meet him with the interest in his skill.

 

It is known as only 3 years since Sungha Jung started learning the guitar. He is almost self-taught but already famous in Internet. His play video ‘To be with you’ can be checked in http://town.cyworld.com/mrbig.

 

Mr. Big’s ‘To be with you’ was a platinum hit and hit the #1 billboard single chart for 3 weeks with about 75 millions sold. It also hit the #1 in more than 20 countries including Korea, German and Japan and is one of favorite songs over the world.

 

Mr. Big shows technically inimitable dramatic songs based on amazing technique and composition and is called a technician band who harmonizes heavy metal, blues and acoustic sound.

Tae-Kyoung Moon mtk@mydaily.co.kr



세계적인 밴드 미스터빅(Mr. Big)이 국내기타신동 정성하군(국제중학교, 13세)의 ‘To be with you"동영상을 보고 러브콜을 보냈다.

오는 10월 24일부터 25일까지 양일간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내한공연을 갖는 미스터빅은 내한공연 주최(슈퍼내추럴)측에서 보낸 기타신동 정성하군의 동영상을 보고 그의 실력에 흥미로움을 갖고 만남을 가질 예정이라고 전했다.

정성하군이 기타를 배우기 시작한지는 불과 3년 정도로 알려져 있다. 독학이나 다름없는 연습으로 기타를 익힌 정성하군은 국내외 네티즌 사이에서 유명하다.

그의 ‘To be with you' 동영상은 싸이월드 미스터빅내한공연 타운에서 공개됐다 .(http://town.cyworld.com/mrbig) 미스터 빅의 'To be with you' 곡은 플래티넘 수상과 함께 7500만장 이라는 앨범 기록을 세우며, 빌보드 싱글차트 3주간 정상을 차지한 대히트곡.

한국 , 독일, 일본,등 세계20여개국에서 인기차트정상을 차지하며 아직까지 도 세계인들에게 가장 사랑받는애창곡이다. 미스터 빅은 훌륭한 연주력과 작곡력을 바탕으로 아무도 흉내 낼 수 없는 고난도의 드라마틱한 악곡을 펼치며, 헤비메탈과 블루스, 어쿠스틱 사운드의 조화를 이루며 테크니션밴드라는 입지를 굳힌 그룹이다.


문태경 기자 mtk@mydaily.co.kr